귀에서 웅소리 왜나는걸까?

최근 일교차가 커지면서 감기로 병원을 찾으시는 분들이 많다고 합니다. 하지만 기침을 오랫동안 하다보면 기관지보다 위험한게 귀쪽이라고 하는데요. 대부분의 장기간 기침 환자들은 귀에서 웅소리 증상을 얘기하는데 이렇게 되는 이유는 무엇인지 알아보고 가끔 귀에서 삐소리가 나는 이명 원인까지 간단하게 알려드릴게요.



귀가 멍멍해져서 불편을 겪는 것은 코와 귀가 연결되어 일어나는 현상으로 오랜시간 방치하여 고막의 무리가 길어진다면 청력에 문제가 생길수도 있다고 합니다. 많은 사람들이 웅소리 나는 이명 현상과 비슷하게 여길 경우가 많지만 세세하게 나누어 보면 돌발성 난청일 가망성이 더 높다고 합니다.



돌발성 난청의 초기증상 알아보면 이명은 그냥 웅 하는 소리가 반복 되는데 이것의 근본적인 원인은 면역력 저하라고 합니다. 그래서 몸이 안좋다고 느낄때나 영양공급이 원활하게 이루어 지지 않을때 이명이 자주 나타납니다. 하지만 돌발성 난청의 경우는 청력이 서서히 감퇴되어 일저이상의 청력을 손상하게 되는것을 말하는데요. 처음 시작은 귀가 멍멍하다고 생각되지만 이것이 청력의 저하를 그렇게 느끼는 경우가 많다고 합니다.



귀에서 웅소리 가장 크게 의심해야할 원인을 알아보면 다음과 같습니다. 먼저 중이염에 의한 증상일 가망성이 가낭 높으며 이는 세균의 증식으로 인한 염증이 생기는 증상으로 어린아이들에게 주로 나타나기 쉽습니다. 다음 원인이 될만한 예로는 이관개방증이란 증상으로 평상시 이관은 닫혀있어야 정상인데 이것이 기능이 저하되어 항상 개방된 상태를 말합니다. 비행기를 탈때 느끼는 멍멍함이 평소에도 지속된다고 보시면 이해가 편할듯 하네요. 다른 이유로는 앞서 말씀드린 돌발성 난청이나 고막염, 고막파열까지 이를수 있다고 합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